Total : 615, 1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6-04-25 10:02:01
제 목    믿음의 걸음을 취하십시오





“믿음이 없이는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지 못하나니 하나님께 나아가는 자는 반드시 그가 계신 것과 또한 그가 자기를 찾는 자들에게 상 주시는 이심을 믿어야 할지니라”(히 11:6)


하나님의 모든 자녀에게는 믿음이 있습니다. 성경은 하나님께서 모든 사람에게 동일한 분량의 믿음(the measure of faith)을 주셨다고 말씀합니다(롬 12:3). 그러나 종종 사람들이 자신의 믿음을 담대하게 행동하지 못합니다. 예를 들어 교회의 집회가 이루어지는 동안 예언의 말씀을 받는 사람이 있을 수 있지만 너무 긴장한 나머지 앞으로 나가서 그 말씀을 선포할 만한 담대함을 불러일으키지 못합니다.

그가 이렇게 생각했을 수도 있습니다. “나는 한 번도 예언한 적이 없었는데, 어떻게 이 많은 사람들 앞에서 서서 예언할 수 있을까?” 그런 생각이 그 사람의 마음에 들어오면 그의 믿음은 흩어져버리고, 그 시간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을 성취하지 못한 채 기회는 사라져버립니다. 반면, 성령으로 충만한 사람은 말씀을 선포하려고 일어서기 전에 전체 메시지를 받으려고 기다리지도 않습니다. 성령님으로부터 한 문장을 듣자마자 그는 믿음으로 그것을 말하기 시작합니다. 그렇게 시작하면, 그가 전체 메시지를 받을 때까지 성령님께서는 그를 계속해서 이끌어 가십니다.

성령 안에서 걷는 것은 믿음으로 걷는 것입니다. 믿음은 수동적인 것이 아니라 적극적입니다. 믿음은 하나님의 말씀에 대한 인간 영의 반응(응답)입니다. 그러므로 항상 당신의 믿음을 담대하게 행동하십시오. 하나님의 말씀이 당신에게 오면, 그 말씀 위에서 행동하십시오. 믿음의 걸음을 취하십시오. 주님께서 아브라함에게 말씀하신 것을 상상해보십시오. “너는 너의 고향과 친척과 아버지의 집을 떠나 내가 네게 보여 줄 땅으로 가라”(창 12:1) 성경은 우리에게 아브라함이 갈 바를 알지 못했지만 순종했다고 말씀합니다. 아브라함은 믿음의 걸음을 취했습니다.

노아도 마찬가지였습니다. 그도 하나님으로부터 받은 말씀에 기초해서 믿음의 걸음을 취했습니다. “믿음으로 노아는 아직 보이지 않는 일에 경고하심을 받아 경외함으로 방주를 준비하여 그 집을 구원하였으니…”(히 11:7) 오늘 담대하게 말씀 위에 행동함으로써 믿음의 걸음을 취하십시오.



고백

나는 담대하고 대단히 용감합니다! 나는 말씀에 기초해서 오늘 거인의 걸음을 내딛습니다! 말씀에 대한 믿음으로 나는 볼 수 없는 것을 보고 불가능한 일을 합니다. 내 안에 있는 말씀이 추진력이기 때문입니다! 나는 내 안에 역사하시는 하나님의 성령의 능력을 힘입어 들어가고 나갈 때마다 승리합니다! 할렐루야!



참고 성경

디모데후서 1:6-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필독]신앙관련 글 - 마음과 영의 쉼이 있...  이원섭   2003/10/04  727
614    信仰の一歩を踏みましょう  노준환   2016/04/25  154
   믿음의 걸음을 취하십시오  노준환   2016/04/25  164
612    말씀은 안정을 줍니다  노준환   2016/04/19  123
611    주의 만찬과 성만찬  노준환   2016/04/19  139
610    성령님의 인도하심에 양보하십시오  노준환   2016/04/19  191
609    우리는 탁월하도록 만들어졌습니다  노준환   2016/01/27  96
608    素晴らしく作られた私達  노준환   2016/01/27  74
607    당신은 날마다 하나님의 음성을 들을 수 있...  노준환   2015/12/23  119
606    あなたが毎日主の声を聞...  노준환   2015/12/23  76
605    예수님의 부활로 의롭게 되었습니다!  노준환   2015/12/22  103
604    イェス様の復活により義と認められ...  노준환   2015/12/22  79
603    神様の言葉で話しまょう  노준환   2015/12/21  69
602    하나님의 언어로 말하십시오!  노준환   2015/12/21  113
601    영으로부터 사십시오  노준환   2015/12/21  83

1 [2][3][4][5][6][7][8][9][10]..[41] [NEXT]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