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1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06-07-21 08:58:56
제 목    한 사람



난 결코 대중을 구원하려고 하지 않는다.
  난 다만 한 개인을 바라볼 뿐이다.
  난 한 번에 단지 한 사람만을 사랑할 수 있다.
  한 번에 단지 한 사람만을 껴안을 수 있다.
  단지 한 사람, 한 사람, 한 사람씩만…
  난 한 사람을 붙잡는다.
  만일 내가 그 사람을 붙잡지 않았다면
  난 4만 2천명을 붙잡지 못했을 것이다.
                     -마더 테레사-

인도의 마더 테레사 본부벽에 붙어 있는 글.

사람들은 때로 믿을 수 없고 자기 중심적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을 용서하라.
당신이 친절을 베풀면 사람들은 당신에게 숨은 의도가 있다고 비난할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친절하라.
오늘 당신이 하는 일이 내일이면 잊혀질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좋은 일을 하라.
가장 위대한 생각을 갖고 있는 가장 위대한 사람일지라도 가장 작은 생각을 갖고 있는
가장 작은사람들의 총탄에 쓰러질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위대한 생각을 하라.
당신이 가진 최고의 것을 세상과 나누라.
언제나 부족해 보일지라도.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고의 것을 세상에 주라.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615    나는 세상사람과 다르게 살겠다 [1]  노준환   2003/10/04  711
614    힘이들면  노준환   2003/10/07  750
613    사단의 공격  노준환   2003/10/16  699
612    사탄의유혹  노준환   2003/10/28  568
611    영적 권세  노준환   2006/06/29  816
610    존 웨슬리의 영성  노준환   2006/06/29  819
609    성 프랜시스의 영성  노준환   2006/06/29  685
608    하나님의 비전, 인간의 비전  노준환   2006/06/29  626
607    우울증을 이겨내는 7가지 방법  노준환   2006/06/29  640
606    절벽에 대한 몇 가지 충고  노준환   2006/06/29  754
   한 사람  노준환   2006/07/21  598
604    인간의 비전과 하나님의비전  노준환   2006/07/21  690
603    마더 데레사 가장 좋아하는 기도  노준환   2006/07/21  735
602    흉터  노준환   2006/08/12  677
601    하나님의 부르심(김무석목사님소천) [2]  노준환   2007/01/30  1034

1 [2][3][4][5][6][7][8][9][10]..[41] [NEXT]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