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10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0-01-07 10:33:00
제 목    지나치게 분주한 생활습관



  
이 시대에는 사람들이 너무나 바쁘게 살아가는 것 같습니다. 그렇지만 가족들의 지나치게 바쁜 삶은 제일먼저 어린 자녀에게 영향을 끼치게 됩니다. 오랫동안 아버지와 함께 시간을 보내지 못한 아이가 늦게 귀가한 아버지를 졸라댑니다. “아빠, 저랑 공놀이 해요. 네?” 그러면서 아빠 뒤를 쫓아 다니지만 막상 아빠는 회사에서 다 끝내지 못하고 집에까지 가지고 온 서류를 오늘밤 처리해야 합니다. 그날 오후 공원에 같이 가자고 약속했던 엄마도 아무 말 없이 외출 해 버리게 되면 아이는 식구들의 바쁜 삶 속에 자기 혼자만 내던져졌다는 사실을 깨닫습니다.

아이를 키우다 보면 아이 혼자 할 수 없는 일들을 부모가 꼭 도와 주어야 할 때가 있습니다. 좋은 책도 골라 주어야 하고 함께 비행기도 접어 날리고 함께 걷기도 하고 식사도 하고 대화도 하고 운동도 해야 합니다. 자녀와 함께하는 이 모든 시간들 하나하나가 부모와 자녀 사이에 존경과 사랑의 벽돌을 차곡차곡 쌓아 올리는 것이지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부모들이 자신의 바쁜 일정 때문에 이 같은 자녀와의 시간을 생략해버리면서 아이들과의 마음의 간격을 넓히고 있는 것은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지요. 사실 자녀들과 함께 할 시간은 얼마 되지 않습니다.

그 짧은 시간을 부모의 사랑으로 채워주십시오. 어렸을 때 부모의 사랑과 관심의 떡을 받아먹으며 자란 아이들은 절대 탈선하지 않습니다. 이것들 위에 하나님의 말씀의 꼴로 아이들을 먹이십시오. 아이들의 찬란한 미래를 축복으로 받게 될 것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480    지식의 중요성(The Importance Of Kn...  노준환   2014/09/23  147
   지나치게 분주한 생활습관  노준환   2010/01/07  433
478    지나치게 분주한 생활습관  노준환   2011/01/25  362
477    지구촌이 만약 100명의 마을 이라면(If th...  노준환   2008/06/04  684
476    중단은 없다  노준환   2008/05/22  474
475    중단은 없다  노준환   2010/04/12  447
474    중단은 없다  노준환   2012/02/20  342
473    중년 남성의 우울증  노준환   2009/10/29  419
472    중년 남성의 우울증  노준환   2010/10/21  359
471    중년 남성의 우울증  노준환   2014/09/22  130
470    중국서 미국인 선교사 5명 살해 돼  노준환   2007/11/05  552
469    주의 자취를 따르십시오  노준환   2015/06/03  165
468    주의 만찬과 성만찬  노준환   2016/04/19  287
467    주위를 둘러보지 마십시오!”  노준환   2015/05/18  201
466    주는 사랑, 그리고 받는 사랑  노준환   2008/07/08  469

[1][2][3][4][5][6][7][8][9] 10 ..[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