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12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0-07-29 18:16:38
제 목    영혼의 암세포 분노



대부분의 사람들은 삶 속에서 어려움에 부딪칠 때마다 분노하는 습관을 지니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분노는 마치 영혼의 암세포와도 같아서 사람의 몸과 마음과 영혼을 파괴합니다.
그런데 분노의 포로가 된 사람들은 대부분 어렸을 때 부모로부터 사랑을 받지 못한데 대한 마음의 상처를 지니고 있습니다. 바로 이 상처가 자신을 정당화하면서 완벽한 논리로 자신을 변명하지요. 그러면서 문제의 원인을 다른 사람 탓으로 돌립니다. 이것이 바로 비뚤어진 부정적인 성품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 같은 분노의 감정을 안은 채 결혼하기 때문에 상대배우자를 잘 알지 못하는 결혼 초기에 많은 어려움을 겪게 됩니다. 그렇지만 하나님께서는 남편과 아내를 부부사이의 어떤 어려움도 서로 고백하고 위로를 나눌 도움의 대상으로 맺어주셨지요.
따라서 부부는 자신의 상처를 내어 놓고 고백하고 서로를 용납하면서 그 상처가 치유 받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믿음의 동지가 되어야 합니다.
종교 개혁가인 마틴 루터도 자신이 치러야 했던 가장 치열한 투쟁의 대상은 잘못된 교회제도이기에 앞서 자신의 내면에 자리 잡고 있었던 분노였다고 고백한 적이 있습니다. 이렇게 볼 때 다른 사람의 어려움과 약점을 돌보는 치유자나 지도자는 먼저 해결되지 않은 자신의 분노부터 치유 받는 과정을 거쳐야 합니다. 분노란 사람을 죽이는 영혼의 암세포이기 때문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450    우리 곁에 계시는 하나님  노준환   2010/07/13  430
449    말과 행동의 능력  노준환   2010/07/29  376
   영혼의 암세포 분노  노준환   2010/07/29  435
447    가난한 마음  노준환   2010/08/03  475
446    애통하는 마음  노준환   2010/08/03  405
445    사랑과 용납  노준환   2010/08/03  475
444    관점의 변화  노준환   2010/08/04  491
443    적개심  노준환   2010/08/07  506
442    A타입의 사람  노준환   2010/08/07  435
441    자신을 사랑하라  노준환   2010/08/17  499
440    하나님은 위대한 청취자  노준환   2010/08/20  381
439    가식적행동  노준환   2010/08/25  498
438    자녀들의 무례한 태도  노준환   2010/09/06  330
437    당신의 가치를 아십니까?  노준환   2010/09/07  350
436    이상한 싸움  노준환   2010/09/09  342

[PREV] [1]..[11] 12 [13][14][15][16][17][18][19][20]..[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