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14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0-03-13 07:55:42
제 목    무소유



'나는 하루 한 가지씩 버려야겠다고 스스로 다짐을 했다. 난을 통해 무소유의 의미 같은 걸 터득하게 됐다고나 할까. 인간의 역사는 소유사처럼 느껴진다. 보다 많은 자기네 몫을 위해 끊임없이 싸우고 있다. 소유욕에는 한정도 없고 휴일도 없다. 그저 하나라도 더 많이 갖고자 하는 일념으로 출렁거리고 있다. 물건만으로는 성에 차질 않아 사람까지 소유하려 든다. 그 사람이 제 뜻대로 되지 않을 경우는 끔찍한 비극도 불사하면서. 제 정신도 갖지 못한 처지에 남을 가지려 하는 것이다. 크게 버리는 사람만이 크게 얻을 수 있다는 말이 있다. 물건으로 인해 마음을 상하고 있는 사람에게는 한 번쯤 생각해 볼 말씀이다. 아무것도 갖지 않을 때 비로소 온 세상을 갖게 된다.' - <법정스님 무소유> 중에서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420    말의 대가  노준환   2014/12/04  145
419    말의 에너지  노준환   2015/06/02  177
418    모든 병은 죄 때문인가?  노준환   2012/05/17  324
417    모든 병은 죄 때문인가?  노준환   2013/04/05  258
416    모든 사람을 위한 구원!  노준환   2015/03/14  222
415    목사님을 불러라 [1]  노준환   2007/03/14  660
   무소유  노준환   2010/03/13  457
413    묵상의 축복  노준환   2010/04/05  434
412    묵상의 축복  노준환   2012/02/14  387
411    묵상하는 자의 승리  노준환   2009/03/03  458
410    믿음은 포기하지 않습니다!  노준환   2015/03/20  184
409    믿음을 활성화시키기  노준환   2015/02/25  166
408    믿음의 걸음을 취하십시오  노준환   2016/04/25  325
407    믿음의 독종  노준환   2009/05/12  618
406    믿음의 반응  노준환   2015/04/10  166

[PREV] [1]..[11][12][13] 14 [15][16][17][18][19][20]..[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