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15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1-03-10 11:38:11
제 목    아들의 그림일기



사업을 하면서 바쁘게 살아가는 한 아버지가 있습니다. 너무나 바쁜 그의 일과 때문에 가정의 일과 자녀교육은 자연히 아내의 몫이 되었지요. 그런데 막내아들 녀석이 아빠와 함께 있고 싶다고 하루가 멀다고 졸라대는 겁니다. 그래서 이 아버지는 공휴일 하루를 택해서 이 아들을 데리고 집 근처의 저수지로 가서 하루 종일 낚시를 하고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그리고는 그의 업무수첩에 “오늘은 아무것도 한 일없이 하루를 보내고 말았다. 내일은 더 바쁘게 움직여야겠다.”라고 적어놓았습니다. 그런데 한쪽 곁에서 새근새근 잠이든 아들의 그림일기에는 “오늘은 아빠와 함께 낚시를 갔다 왔다. 정말 재미있었다. 오늘은 최고의 날이다. 난 아빠가 좋다.”라고 적혀있었습니다.

이것이 바로 관점의 차이 이지요. 만약 이 아버지처럼 자신의 관점과 가치관으로 아들을 바라보면서 본의 아니게 아들의 관점을 소홀히 여기게 되면 조금 후 아들이 10대 청소년시기에 들어섰을 때 아들은 부모와 함께 하기를 꺼리게 됩니다. 어렸을 때 부모가 아이들의 요구와 느낌을 무시한다면 나중에 아이들로부터 똑같은 대우를 받으면서 후회하게 될 것입니다.
그러니 이제부터라도 아이들과 함께 하나님의 말씀을 나누는 시간을 최고의 시간으로 삼으시기 바랍니다. 그러면서 가끔씩은 아이들의 입장에서 아이들의 요구를 기쁘게 들어 주는 겁니다. 이 같은 부모를 통해 아이들은 하나님의 무조건적인 사랑에 감사하며 자라게 될 것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405    긍정적인 사고방식  노준환   2011/01/27  348
404    유혹 앞에 넘어지는 가정들  노준환   2011/02/03  351
403    하나님의 음성을 듣기 원한다면  노준환   2011/02/03  299
402    흔들리는 십대들을 위해  노준환   2011/02/08  370
401    아버지의 역할  노준환   2011/02/08  386
400    스트레스로부터의 해방  노준환   2011/02/10  360
399    결혼에 대한 기대  노준환   2011/02/15  321
398    필요를 채워주는 결혼  노준환   2011/02/15  351
397    자존감을 세워주는 대화  노준환   2011/02/17  365
396    안정감과 존중감  노준환   2011/02/25  362
395    외톨이에게 행복은 없다  노준환   2011/03/03  359
394    불신 남편을 둔 아내들  노준환   2011/03/03  382
393    사랑과 존경  노준환   2011/03/08  353
392    믿음의 신비  노준환   2011/03/09  318
   아들의 그림일기  노준환   2011/03/10  458

[PREV] [1]..[11][12][13][14] 15 [16][17][18][19][20]..[41] [NEX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