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16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1-06-24 10:14:27
제 목    행복한 유머



[고집센 며느리]
청한 마누라갓 시집온 고집센 며느리가
생선을 굽고 있었다.
한쪽만 계속 태우는걸 보다 못한
시아버지,
"얘야, 뒤집어 굽지 않고 한쪽만
그렇게 태우느냐?"
" 아버님, 걍 냅두세요~
흥~ ..제깐놈이 뜨거우면 돌아 눕겠죠~..."



석봉이 어무이
기나긴 공부를 마치고 돌아온 한석봉!
오랜만에 어머니 만나는 기쁨에 문을 박차고 들어와 외친다.

겁 많은 어머니
한석봉 : "어머니! 제가 돌아왔습니다."
어머니 : "자, 그렇다면 난 떡을 썰 테니 넌 글을 써보도록 하거라."
한석봉 : "어머니! 불을 꺼야하지 않을까요?"
어머니 : "손 베면 네가 책임지겠느냐?"
한석봉 : "허~걱~~!!"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390    하나 됨을 요구하시는 하나님  노준환   2011/03/11  288
389    대만에서 사랑의 손길  노준환   2011/03/21  400
388    하나님의 가정명령  노준환   2011/03/24  355
387    손종준,김소영부부의선물  노준환   2011/03/24  432
386    불쌍히 여기는 마음  노준환   2011/04/04  375
385    남자의 리더십  노준환   2011/04/07  446
384    자녀에 대한 부모의 가치관  노준환   2011/04/18  385
383    황폐한 일본을 바라보면서  노준환   2011/04/28  386
382    쓰나미속에 살아 있는 교회  노준환   2011/05/05  443
381    행복한 가정 만드는 법  노준환   2011/05/07  459
380    인생의 위기를 극복하려면  노준환   2011/06/24  322
   행복한 유머  노준환   2011/06/24  303
378    믿음의 친구 사귀기  노준환   2011/06/24  367
377    상대방의 말에 귀를 기울이는 습관  노준환   2011/06/28  323
376    이혼을 부르는 5가지 부부대화법  노준환   2011/06/28  727

[PREV] [1]..[11][12][13][14][15] 16 [17][18][19][20]..[41] [NEX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