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18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2-03-30 11:20:15
제 목    오해



사람과의 관계에서 생겨나는 오해 때문에 고통을 경험한 사람이라면 오해가 지니고 있는 부정적인 영향력에 대해 이미 친숙해져 있을 겁니다. 그 오해가 낳은 쓰라린 결과를 우리는 성경의 인물들을 통해 보게 됩니다.
요셉의 경우 그의 형제들이 요셉에 대한 아버지의 각별한 태도를 오해한 결과 요셉은 일생동안 쓰라린 고통과 삶의 처절함을 경험하게 됩니다. 다윗 역시도 그의 인기를 오해한 사울의 추격 때문에 12년 동안이나 쫓기는 자의 신세로 유대 광야를 떠돌게 됩니다.
그렇지만 주님께서는 이들과는 비교도 되지 않을 정도로 당시 종교 지도자였던 바리새인과 서기관, 그리고 고향 사람들과 심지어는 가족들로부터도 오해를 받습니다. 이 같은 경우를 우리가 당한다면 뿌리가 송두리째 흔들리는 아픔과 혼란을 경험하면서 평생 회복되지 않는 상처를 입었을 것입니다.

이처럼 가족사이의 오해로 인해 부모의 생각이 잘못되었다고 판단하는 자녀들은 부모의 의견을 더 이상 존중할 필요가 없다고 쉽게 단정해버리면서 부모와의 사이에 벽을 세웁니다.
그렇지만 이들이 후에 부모가 되어 자녀들과 똑같은 갈등을 겪게 될 때 과거 자신의 잘못에 대해 회한의 눈물을 흘리게 되겠지요. 그렇지만 그것은 이미 지난 일, 결국 겹겹이 쌓인 상처만 쌓아가게 될 것입니다.
따라서 오해로 인한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그 갈등을 숨기지 말고 상대방의 입장을 이해하고 먼저 용서해야 합니다. 용서야말로 오해로 인한 지난날의 상처를 과거의 일로 영원히 잊어버리게 하는 능력을 지니고 있기 때문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360    가정 전도합시다  노준환   2011/11/08  341
359    이제야 네가 하나님을 경외하는 줄을 아노라  노준환   2011/11/20  456
358    훈계와 방심  노준환   2011/11/25  350
357    부부가 함께 기도할 때  노준환   2011/12/01  379
356    하나님의 음성을 들으려면  노준환   2011/12/15  393
355    참된 것을 생각하라  노준환   2012/01/19  329
354    묵상의 축복  노준환   2012/02/14  414
353    중단은 없다  노준환   2012/02/20  363
352    가식적 행동  노준환   2012/02/24  362
   오해  노준환   2012/03/30  375
350    기쁨은 선물이다  노준환   2012/04/06  332
349    온전한 신앙생활  노준환   2012/04/10  370
348    주는 사랑, 그리고 받는 사랑  노준환   2012/04/11  386
347    상대방의 말에 귀를 기울이는 습관  노준환   2012/05/10  385
346    어느 부부의 가정 선언문  노준환   2012/05/11  394

[PREV] [1]..[11][12][13][14][15][16][17] 18 [19][20]..[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