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2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4-09-22 09:36:20
제 목    중년 남성의 우울증



어떤 남자는 퇴근하고 집에 들어오면 만사를 귀찮아하면서 신경질을 부립니다. 그렇게도 자상하고 친절했던 아빠였는데 이젠 집안일은 아예 거들떠보지도 않고 초점 잃은 눈으로 창 밖만 내다봅니다. 인생 자체를 우울해하는 중년 남성의 모습이지요.
그에게 요즘 사는게 어떠시냐고 물어봤더니 한마디로 지겹다는 겁니다. 남자는 인생이 짧고, 자신은 늙어가고 몸도 예전 같지 않다고 느낄 때, 그리고 주변에 진정으로 대화할 사람이 없어 외로움을 느낄 때 쉽게 우울증에 빠져들게 됩니다. 게다가 지금까지 이루어 놓은 것이 별로 없다는 자신에 대한 실망감도 또 다른 우울증의 원인이 되지요.
그러던 어느 날 잘 아는 사람의 죽음 앞에서 그는 남의 일 같기만 하던 죽음이 바로 자기에게도 찾아올 것이라고 생각하면서 그의 우울증은 그 깊이를 더해 갑니다. 그래서 그 공허한 부분을 술로 채우려 하지만 술은 오히려 상처를 더 키우면서 낮은 자존감, 연민, 분노, 고집, 불안, 질투와 같은 비뚤어진 감정을 자아내지요.
이 같은 우울증으로부터 벗어나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먼저 이 우울증이 나의 낮은 자존감과 완벽주의와 같은 마음의 상처가 남긴 부산물임을 인정해야 합니다. 그리고 그 모든 상처는 이기심이라는 나의 죄 때문에 생겨났음도 받아들여야 겠지요. 그 때부터 그 지긋지긋한 우울증의 치유가 시작됩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600    御言葉と繋がって下さい  노준환   2014/12/06  119
   중년 남성의 우울증  노준환   2014/09/22  120
598    二つの運命  노준환   2014/11/22  120
597    神様の言葉で話しまょう  노준환   2015/12/21  120
596    貴方の人生に正しい言葉を蒔いて下さい  노준환   2014/10/02  121
595    あなたの内におられる聖霊&#...  노준환   2014/10/28  121
594    다른 사람의 성공을 축하해주십시오  노준환   2015/03/02  121
593    자녀 놓아주기  노준환   2014/08/28  122
592    勤勉になって下さい  노준환   2014/10/25  122
591    貴方が持っている全てが貴方に必要な全てです  노준환   2014/11/28  122
590    복음을 위해 일어서십시오  노준환   2014/12/02  122
589    告白は救いの祝福をもたします  노준환   2014/12/22  122
588    貴方は主の中ですべてを持っている  노준환   2015/01/22  122
587    あなた自身になってください  노준환   2014/10/06  123
586    アガペ一自分を与える愛  노준환   2014/10/11  123

[1] 2 [3][4][5][6][7][8][9][10]..[41] [NEX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