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20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3-04-05 11:38:37
제 목    우리 곁에 계시는 하나님



사람들은 종종 상황이 좋지 않을 때마다 하나님을 원망하거나 자신의 처지를 비관합니다. 그러다 보면 그 하나님을 알기 위해 사람의 지성과 감정을 총동원하지만 그 결과는 실망뿐일 때가 대부분이지요. 우리의 지성은 부정확하고 감정은 변덕스럽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우리의 지성과 감정은 몸과 영에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기 때문에 그 중 어느 하나라도 병들게 되면 다른 나머지도 쉽게 병들어 버립니다. 그래서 어떤 사람이 극심한 절망 속에 빠지게 되면 그 절망감이 육체와 영에 즉시 영향을 미쳐서 하나님은 자신을 사랑하지 않는다고 단정해버리게 되지요. 이것은 어느 한 사람에게만 국한되지 않습니다. 사실은 어느 누구나 어떤 절망적인 상황에 처할 때 마다 하나님께 실망했던 적이 한 두 번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그렇지만 그 같은 느낌은 별 의미가 없습니다. 우리에게는 언제나 우리를 버리지 않으시며 두 세 사람이 주의 이름으로 모인 곳에는 항상 우리와 함께 계시겠다는 하나님의 약속의 말씀이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습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기도가 텅 빈 우주 속에서 맥없이 메아리 치는 것처럼 느낄 때에도 하나님만의 독특한 방법으로 일하시는 분이십니다. 따라서 우리는 생각과 삶의 기초를 수시로 변하는 감정 대신 하나님의 말씀의 권위 위에 놓아야 합니다. 그렇게 할 때 우리는 상황의 변화에 관계없이 언제나 우리 곁에 계시는 하나님께 감사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우리 곁에 계시는 하나님  노준환   2013/04/05  215
329    우리의 아버지 되시는 하나님  노준환   2013/04/05  220
328    자신을 사랑하라  노준환   2013/04/05  204
327    모든 병은 죄 때문인가?  노준환   2013/04/05  245
326    자녀가 두려워하는 부모  노준환   2013/03/13  208
325    아내는 이야기를 하고 싶다  노준환   2013/03/13  221
324    마음과 몸의 의사교환  노준환   2013/03/13  258
323    남편의 아내 사랑법  노준환   2013/03/05  263
322    죄의 빚 갚아가기  노준환   2013/03/05  251
321    연약한 그릇  노준환   2013/03/01  254
320    아이들의 경쟁심리  노준환   2013/03/01  281
319    주는 사랑, 그리고 받는 사랑  노준환   2013/03/01  273
318    자신을 의지하지 말라  노준환   2013/03/01  275
317    믿음의 친구 사귀기  노준환   2013/03/01  310
316    온전한 신앙생활  노준환   2013/03/01  186

[PREV] [1]..[11][12][13][14][15][16][17][18][19] 20 ..[41] [NEXT]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