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22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4-12-31 07:18:33
제 목    신성한 보호는 당신의 유산입니다!




“너를 치려고 제조된 모든 연장이 쓸모가 없을 것이라 일어나 너를 대적하여 송사하는 모든 혀는 네게 정죄를 당하리니 이는 여호와의 종들의 기업이요 이는 그들이 내게서 얻은 공의니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사 54:17)

그리스도인인 우리에게는 물려받은 어떤 것들이 있습니다. 그것은 우리에게 유산으로 남겨진 것인데, 그 중 하나가 신성한 보호입니다. 그것은 그리스도 안에 있는 당신의 유산입니다. 오늘 본문 말씀은 이렇게 말씀합니다. “너를 치려고 제조된 모든 연장이 쓸모가 없을 것이라 일어나 너를 대적하여 송사하는 모든 혀는 네게 정죄를 당하리니 이는 여호와의 종들의 기업이요 이는 그들이 내게서 얻은 공의니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사 54:17) 이 말씀은 구약에서는 약속으로 주어졌지만, 신약에 사는 우리에게는 실재가 되었습니다.

로마서 8:1은 말씀합니다. “그러므로 이제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자에게는 결코 정죄함이 없나니” 이것 역시 그리스도 안에 있는 당신의 유산입니다. 당신은 더 이상 정죄 받을 수 없습니다. 이는 당신으로 하여금 삶과 환경을 다스리는 자가 되게 합니다. 누가복음 10:19은 어떤 것도 당신을 상하게 하지 못할 것이라고 말씀합니다. 이 말씀은 원수가 당신을 대적하여 물리적으로나 영적으로 계획하거나 꾸밀 수 있는 모든 것들에도 당신이 끄덕 없다는 의미입니다. 따라서 당신은 패배할 수 없습니다.

이사야 43:2은 말씀합니다. “네가 물 가운데로 지날 때에 내가 너와 함께 할 것이라 강을 건널 때에 물이 너를 침몰하지 못할 것이며 네가 불 가운데로 지나갈 때에 타지도 아니 할 것이요 불꽃이 너를 사르지도 못하리니” 어떤 것이 이보다 더 좋을 수 있겠습니까? 우리는 그리스도 안에서 얼마나 놀라운 생명을 가지고 있는지요! 계속 앞으로만 위로만 나아가십시오. 주님이 당신의 피난처시요 요새시기 때문입니다. 주님은 당신의 구원이시요, 사냥꾼의 올무와 치명적인 전염병으로부터 당신을 구출하시는 분이십니다.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시는 것은 당연합니다. “너는 밤에 찾아오는 공포와 낮에 날아드는 화살과 어두울 때 퍼지는 전염병과 밝을 때 닥쳐오는 재앙을 두려워하지 아니하리로다 천 명이 네 왼쪽에서, 만 명이 네 오른쪽에서 엎드러지나 이 재앙이 네게 가까이 하지 못하리로다 오직 너는 똑똑히 보리니 악인들의 보응을 네가 보리로다 네가 말하기를 여호와는 나의 피난처시라 하고 지존자를 너의 거처로 삼았으므로 화가 네게 미치지 못하며 재앙이 네 장막에 가까이 오지 못하리니 그가 너를 위하여 그의 천사들을 명령하사 네 모든 길에서 너를 지키게 하심이라”(시 91:5-11) 주님의 이름에 영원히 영광을 돌립니다!


기도

사랑하는 아버지 그리스도 안에 있는 저의 유산으로 인해 감사드립니다. 신성한 보호는 저의 것입니다. 저를 대적하여 만들어진 어떤 무기도 성공하지 못할 것이며, 저를 대적하여 송사하는 모든 혀를 제가 정죄합니다. 제 인생은 말씀의 나타남입니다. 그러므로 승리는 제 것입니다. 예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참고 성경

시 149:5-9, 눅 10:18-1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300    습관적인 비판  노준환   2008/08/15  497
299    습관적인 비판  노준환   2009/07/28  489
298    승리가 보장되어 있습니다  노준환   2015/01/12  198
297    신성한 경험에 동참하는 자들  노준환   2015/02/12  211
   신성한 보호는 당신의 유산입니다!  노준환   2014/12/31  234
295    신성한 생명을 기념하는 것  노준환   2014/12/23  270
294    신앙이란 사람 중심에서 하나님 중심으로 바...  노준환   2009/09/06  533
293    십대들이 겪는 특징  노준환   2012/09/04  388
292    쓰나미속에 살아 있는 교회  노준환   2011/05/05  486
291    아가페: 자기를 주는 사랑  노준환   2014/10/11  343
290    아내는 이야기를 하고 싶다  노준환   2013/03/13  254
289    아내의 애정욕구  노준환   2013/04/05  338
288    아들의 그림일기  노준환   2011/03/10  488
287    아버지의 리더십  노준환   2012/11/22  307
286    아버지의 역할  노준환   2010/02/03  496

[PREV] [1]..[21] 22 [23][24][25][26][27][28][29][30]..[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