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24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4-06-22 09:36:40
제 목    장학금으로 돌아온 초등생의 건축헌금



보배로운교회 특별한 입당예배
돌아가신 어머니의 유산을 훗날 장학금으로 사용하기 위해 모아 두었던 1000만 원을 예배당 건축에 모두 헌금한 초등학생의 이야기가 심금을 울린다.

본교단 용천노회 보배로운교회(류철배 목사 시무)는 지난 15일 새 예배당 입당예배를 드리는 자리에서 이같은 사실을 알렸다. 입당예배와 함께 장로 권사 안수집사 임직식이 진행된 이날 예배에서 담임 류철배 목사는 초등학교 6학년 김형준 군의 이야기를 전해 참석자들을 감동의 도가니로 몰아 넣었다.

형준 군의 어머니는 뒤늦게 신앙을 갖고 보배로운교회에서 왕성하게 활동했고, 어머니의 영향을 받은 형준은 어른들과 함께 하는 성경대회에서 1등을 차지할 만큼 신앙을 잘 키고 있었다. 그러던 중에 형준의 어머니는 갑작스레 암말기 판정을 받고 투병 중 세상을 떠났다. 형준의 가족들은 어린 형준이 훗날 사용할 수 있도록 어머니에게 들어온 조의금과 십시일반으로 1000만 원을 은행에 예치해 두었다. 그리고 1년이 지난 뒤 형준은 고모와 함께 은행에서 현금 1000만 원을 찾아 들고 류 목사를 찾아와 건축헌금으로 내놓았다.

담임목사에 의해 이같은 사실이 교인들에게 알려지면서 교회는 눈물바다가 되었고 이 소식을 접한 보배로운교회 새 예배당 건축에 참여한 업체 관계자들은 너도나도 형준에게 장학금을 내놓았다. 교회는 이날 예배에서 장학금 전달식을 마련했으며 김우진 교수(교회음향 컨설턴트) 김예나 대표(사운드피플컴퍼니) 류창현 이사(프릭스미디어) 등 보배로운교회 건축관련 업체에서 형준에게 장학증서를전달했다. 당초 헌금한 금액의 다섯 배가 형준의 장학금으로 기탁됐으며, 순서자들은 물론 50명의 임직자와 참석자들이 모두 뜨거운 박수로 축하했다.

보배로운교회는 류철배 목사가 지난 1998년 개척했으며 190억 원을 들여 새 예배당을 건축하고 이날 입당예배를 드렸다. 이날 입당예배에는 용천노회 관계자를 비롯해 정관계 관계자들이 참석해 축하했으며, 임직자들은 실로암안과병원에 개안수술비를 전달했다.





  이원섭 은혜로운 이야기입니다 2014/06/26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270    편애하는 부모  노준환   2014/03/18  213
269    그리스도의 제자삼기  노준환   2014/03/18  191
268    상대방의 말에 귀를 기울이는 습관  노준환   2014/03/18  202
267    사람을 사랑하는것  노준환   2014/04/23  209
266    마음의 상처  노준환   2014/04/24  311
265    어느 부모의 사과  노준환   2014/04/25  168
264    하나 됨을 요구하시는 하나님  노준환   2014/06/10  130
263    산산이 부서져 가는 인생  노준환   2014/06/14  290
262    참된 것을 생각하라  노준환   2014/06/16  142
   장학금으로 돌아온 초등생의 건축헌금 [1]  노준환   2014/06/22  246
260    순종은 영적 싸움  노준환   2014/06/23  130
259    남편이 아내에게 진정으로 바라는 것  노준환   2014/06/26  156
258    자존감을 세워주는 대화  노준환   2014/06/27  162
257    자녀에게 자신감을 갖게 하려면  노준환   2014/06/30  147
256    부부사이의 건강한 대화  노준환   2014/07/07  194

[PREV] [1]..[21][22][23] 24 [25][26][27][28][29][30]..[41] [NEX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