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24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1-11-25 10:02:19
제 목    훈계와 방심



가정을 분위기로 구분해 보면 자유 방임적인 가정과 엄한 가정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그런데 아이들은 자유스런 분위기 속에서 자기가 하고 싶은 대로 다할 때 안정감을 느끼게 되리라고 쉽게 생각하지만 사실은 그 반대이지요. 자신의 한계와 의무와 규정이 엄격하게 지켜지는 엄한 가정에서 진정한 안정감을 얻을 수 있습니다.

지금 깊은 산 속 계곡 위에 놓여 진 큰 다리위로 자동차를 몰고 지나가고 있다고 상상해 보시지요. 그런데 그 다리의 양쪽에는 자동차가 떨어지지 않도록 보호해주는 난간이 없습니다. 그래서 양 옆이 훤히 드러나 있는 그 다리위로 차를 몰고 들어섰으니 얼마나 무섭겠습니까? 자연히 차를 다리의 중간지점으로 조심스레 운전하시겠지요?
그러나 양쪽에 튼튼한 쇠파이프로 난간이 설치되어있다면 떨어질 염려 없이 옆길로 마음 놓고 달릴 겁니다. 이 다리 비유는 아이들을 소위 난간이 없는 자유방임적인 방법으로 키우는 가정에 닥치게 될 위험을 잘 설명 해 줍니다.

따라서 가정에도 아이들의 자유와 의무를 규정하는 이 난간이 설치되어야 합니다. 그래서 한계를 넘어섰을 때 부모의 훈계가 따르는 엄격한 가정에서 자란 아이들이 훨씬 더 안정감을 느끼면서 올바른 인격의 소유자로 성장할 수 있게 될 것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270    어느 부부의 가정 선언문  노준환   2012/05/11  374
269    상대방의 말에 귀를 기울이는 습관  노준환   2012/05/10  365
268    주는 사랑, 그리고 받는 사랑  노준환   2012/04/11  366
267    온전한 신앙생활  노준환   2012/04/10  346
266    기쁨은 선물이다  노준환   2012/04/06  303
265    오해  노준환   2012/03/30  349
264    가식적 행동  노준환   2012/02/24  343
263    중단은 없다  노준환   2012/02/20  344
262    묵상의 축복  노준환   2012/02/14  395
261    참된 것을 생각하라  노준환   2012/01/19  303
260    하나님의 음성을 들으려면  노준환   2011/12/15  363
259    부부가 함께 기도할 때  노준환   2011/12/01  363
   훈계와 방심  노준환   2011/11/25  318
257    이제야 네가 하나님을 경외하는 줄을 아노라  노준환   2011/11/20  439
256    가정 전도합시다  노준환   2011/11/08  318

[PREV] [1]..[21][22][23] 24 [25][26][27][28][29][30]..[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