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25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1-07-21 13:36:29
제 목    변화에 대한 두려움



술과 도박으로 세월을 보내더니 얼마 전에는 회사에서 해고까지 당했다면서 이처럼 희망이 없는 남편과 이젠 헤어지고 싶은데 좀 도와 달라고 하소연하는 아내들을 보게 됩니다. “그렇다면 당신은 지금까지 어떤 노력을 해보셨습니까?”라고 물어보면 대부분의 경우 “그냥 공연히 큰 소리 내고 싶지 않아서 참았어요. 아이들 때문에도 그렇고.. 그저 ‘나 하나 희생하면서 죽어 살면 되지’ 라는 생각뿐이었어요.”라고 대답합니다.

어떻게 보면 참으로 순종적인 아내 같아 보입니다만 사실 이 같은 태도는 변화가 두려워 그저 익숙한 생활에 안주해 온 자신을 합리화시키는 일종의 게으름과도 같은 것이지요.
갈등이란 덮어두게 되면 해결되기는커녕 언제 터질 지 모르는 시한폭탄과 같은 특성을 지니고 있지요.
따라서 그리스도인은 갈등을 두려워하거나 감추지 말고 먼저 하나님 앞에 내어 놓아야 합니다. 그렇게 할 때 하나님은 먼저 나의 문제를 보게 하시면서 나의 마음을 변화시켜 주십니다. 이때부터 사람을 보는 관점과 가치관이 바뀌면서 문제를 풀 수 있는 해결의 실마리를 찾게 되는 것이지요. 이것이 바로 변화를 두려워하는 그리스도인에게 주시는 하나님의 놀라운 축복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255    사랑의 세 가지 단계  노준환   2011/10/24  332
254    자녀는 우리에게 어떤 존재인가?  노준환   2011/10/11  323
253    남편은 아내의 보조자가 아닙니다  노준환   2011/10/06  325
252    대화를 파괴하는 무기들  노준환   2011/10/04  321
251    임종을 앞둔 사람들이 후회하는 것은  노준환   2011/09/27  453
250    습관의 노예  노준환   2011/09/19  313
249    말대꾸하는 아이들  노준환   2011/09/13  372
248    사랑을 받아보지 못했기 때문에 사랑할 줄 ...  노준환   2011/09/02  369
247    잘못된 짐작  노준환   2011/09/01  320
246    내 마음의 우상  노준환   2011/09/01  293
245    이상한 싸움  노준환   2011/08/04  410
244    가식적 행동  노준환   2011/07/29  281
243    잘못된 언어 습관  노준환   2011/07/26  304
   변화에 대한 두려움  노준환   2011/07/21  370
241    1. 내 잘못입니다.  노준환   2011/07/09  382

[PREV] [1]..[21][22][23][24] 25 [26][27][28][29][30]..[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