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4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08-11-01 08:07:17
제 목    부정적인 습관




  
“저는 아이들이 무엇을 해달라고 요구할 때, 충분히 해줄 수 있는 일인데도 무조건 거절부터 하고 보는 것이 습관이 되어 있습니다.” 네, 어떤 어머니 한 분이 보내주신 사연인데요.

이 같은 습관은 이 한분에게만 해당되는 것이 아니지요. 대부분의 엄마들이, “밖에 나가면 안 돼!” “그거 먹으면 안 된다!” “지금 TV보면 안 돼!” “자전거 타면 안 된다!”는 말에 습관이 되어 있습니다. 정말 하루가 “안 된다!”는 말의 연속 같지 않습니까? 이유는 간단합니다. 아이들 하는 대로 놔두면 사고가 날지도 모른다는 두려움, 바쁜 일들 때문에 아이에게 일일이 신경써줄 수 없다는 일종의 편리성, 게다가 이 같은 부정이 아이들에게 어떤 영향을 끼칠지에 대한 무관심 등이 합쳐진 결과이지요.

사실 어떤 요구는 엄마가 들어 주었을 때 아이에게 해가 될 수 있습니다. 이때는 분명하게 거절해야겠지요. 그렇지만 그와는 반대로, 들어주는 것이 아이들에게 유익이 되는 경우도 있겠지요? 따라서 부모는 아이의 요구에 일단 긍정적으로 귀를 기울일 필요가 있습니다. 사실 대부분의 아이들의 요구는 순수한 마음에서 나오는 욕구의 표현이기 때문에 이에 대한 부모의 무조건적인 거절은 아이로 하여금 자기가 엄마로부터 무시당하고 있다고 생각하면서 아이를 위축시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부모는 아이의 요구에 대해 되고, 안 되는 이유를 분명히 설명해주면서 신중하게 대응할 필요가 있겠지요. 이것은 또한 아이를 위한 중요한 훈련과정이기도 합니다.

아이들이 높은 자존감을 지닌 채 긍정적인 생활을 하기 원하신다면 아이들의 요구에 진정한 관심을 가지십시오. 그리고 긍정적으로 대해 주는 겁니다. 일단 결심하고 나면 일은 훨씬 쉬워질 것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70    자녀를 놓아 주어라  노준환   2008/10/08  399
569    간증(나는 아무것도 한것 없는데)  노준환   2008/10/21  497
568    부모의 감정표현  노준환   2008/10/22  415
567    변화 없는 그리스도인  노준환   2008/10/23  470
566    사랑을 받아보지 못했기 때문에 사랑할 줄 ...  노준환   2008/10/29  488
565    성적 비관' 초등생 자살  노준환   2008/10/29  572
   부정적인 습관  노준환   2008/11/01  429
563    엄마가 죄책감을 느낄 때  노준환   2008/11/03  457
562    건강한 부모에게서 건강한 자녀가  노준환   2008/11/04  426
561    우울증 극복하기  노준환   2008/11/05  548
560    자녀에게 책임감을 가르칩시다  노준환   2008/11/16  460
559    변화의 출발은 영적 지도자로서의 아버지들...  노준환   2008/11/17  515
558    습관의 노예  노준환   2008/11/17  444
557    남편은 아내의 보조자가 아닙니다  노준환   2008/11/21  395
556    갈등과 분노  노준환   2008/11/21  434

[1][2][3] 4 [5][6][7][8][9][10]..[41] [NEXT]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