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6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5-04-10 07:43:32
제 목    믿음의 반응




“이에 예수께서 그들의 눈을 만지시며 이르시되 너희 믿음대로 되라 하시니”(마 9:29)

우리는 영적인 왕국에 속해 있습니다. 그리고 이 왕국에는 중요한 것들이 있으며 우리는 이것들에 대해서 잘 알아야 합니다. 예를 들어 우리는 하나님께 반응하는 법을 알아야 합니다. 그분은 매일 우리에게 말씀하시고 사역하시지만 어떤 이들은 이를 잘 알지 못해 이렇게 말을 합니다. “주님, 저에게 실제로 말씀해 주시기를 원합니다.” 하나님께서는 당신에게 말씀하십니다. 다만 당신에게 필요한 것은 그분께 반응하는 법을 아는 것입니다.

당신의 반응이 관건입니다. 하나님께서 사무엘을 부르셨던 장면을 기억하십시오. 하나님께서는 사무엘을 세 번이나 부르셨지만 그때마다 그는 엘리 제사장이 자신을 불렀다고 생각하고 그에게 뛰어갔습니다. 사무엘이 엘리 제사장에게 세 번째 오자, 성경은 이렇게 말씀합니다. “엘리가 여호와께서 이 아이를 부르신 줄을 깨닫고 엘리가 사무엘에게 이르되 가서 누웠다가 그가 너를 부르시거든 네가 말하기를 여호와여 말씀하옵소서 주의 종이 듣겠나이다 하라 하니”(삼상 3:8-9)

그 말씀은 분명하고 중요했습니다. 엘리는 소년 사무엘에게 그저 “저 여기 있어요”라고 말하라고 하지 않았습니다. 그는 하나님께 어떻게 반응해야 하는지를 그에게 가르쳐주었고 그것은 역사했습니다. 때때로 우리가 하나님의 생각을 알기 원할 때 하나님께 하는 우리의 반응이 중요한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성령님께서 누군가에게 “웃어라!”라고 말씀하신다면 그 사람은 재미있는 일들이 없는데 자신이 왜 웃어야 하나 의아해 할 것입니다. 이것은 잘못된 반응입니다. 다윗이 거인이자 정예병이었던 골리앗과 싸우러 가는 장면을 상상해 보십시오. 성령님은 그에게 다섯 개의 조약돌을 집어 들라고 말씀하셨습니다. 그것은 이해할 수 없는 일이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는 믿고 돌을 집어 들었습니다. 그 돌들 중 하나로 그는 그 거인을 죽였고 이스라엘은 전투에서 승리할 수 있었습니다.

당신은 끔찍한 상황에 처해 있거나 어떤 습관 때문에 자신과 싸우면서 줄곧 이렇게 기도해왔을 수도 있습니다. “오, 하나님 도와주세요.” 말씀은 그분이 이미 우리를 도우셨다고 알려주십니다. 그렇다면 당신은 어떻게 반응해야 할까요? 당신에게 필요한 것은 바로 믿음의 반응입니다. 당신은 담대하게 선포해야 합니다. “나는 하나님께 강력하게 도움 받고 있다. 성령님께서 내 안에서 일하고 계시며 모든 상황과 습관에서 나를 승리하게 하신다.” 이런 식으로 당신이 말씀에 반응할 때 그 말씀은 당신을 위해 일하게 될 것이며 열망하던 결과를 생산해 낼 것입니다. 하나님께 영광 돌립니다!

고백
하나님의 말씀은 나의 빛이며 나의 생명입니다. 나는 내 삶에서 말씀과 성령님의 이끄심에 민감하게 반응합니다. 내가 말씀에 믿음으로 신속하게 반응하므로 나의 진전이 모두에게 명백하게 드러납니다. 예수 이름으로 고백합니다. 아멘.


참고 성경
눅 5:4-6, 눅 1:3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40    혼이 아니라, 영의 반응입니다  노준환   2014/11/18  192
539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은혜 가운데서 강...  노준환   2014/12/03  192
538    神様の言葉で話しまょう  노준환   2015/12/21  192
537    은혜가 차이를 만듭니다  노준환   2015/01/22  193
536    믿음을 활성화시키기  노준환   2015/02/25  193
535    霊的成長の必要性  노준환   2015/03/02  193
534    魂ではなく、霊の反応です  노준환   2014/11/18  194
533    경제적으로 힘든 시기에 해야 할 일  노준환   2014/10/25  195
532    말씀과 연결되십시오  노준환   2014/12/06  195
531    영적 성장의 필요성  노준환   2015/03/02  195
530    남편이 아내에게 진정으로 바라는 것  노준환   2014/06/26  196
529    御言葉通じ霊的な理解  노준환   2015/01/14  196
528    당신은 길이 되었습니다  노준환   2015/05/19  197
527    霊によって生きましょう  노준환   2015/12/21  197
526    어느 부모의 사과  노준환   2014/04/25  198

[1][2][3][4][5] 6 [7][8][9][10]..[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