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6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09-07-22 10:07:47
제 목    우리의 아버지 되시는 하나님



  
우주의 주인 되시는 하나님께서는 창세전에 우리를 택하시고 지으셨음은 물론 우리가 앉고 일어서는 것, 생각하고 말하는 모든 것을 다 아시는 분이십니다. 게다가 우리의 필요와 기쁨과 두려움까지 다 아십니다.
그래서 그 은혜에 감격했던 다윗이 “사람이 무엇이 관대 주께서 저를 생각하시며 인자가 무엇이 관대 주께서 저를 권고하시나이까?”라고 질문 했었지요.

그런데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아버지가 되십니다. 자식을 키우는 부모라면 누구나 아버지의 의미가 무엇인지를 잘 이해할 수 있지요.
육신의 아버지인 우리들도 자식을 위해서라면 무엇이든 다 희생합니다. 매일 그 자식을 위해 기도하는가 하면 그들의 아픔과 기쁨과 미래에 동참하기를 즐거워합니다.
그렇지만 자녀를 위한 하나님의 사랑의 깊이는 육신의 아버지와는 비교도 할 수 없습니다. 육신의 몸으로 이 땅에 오셔서 온갖 고생과 고초를 겪으시고 십자가에 달리시기까지 최악의 육체적 고통을 몸소 체험하셨기 때문입니다. 또한 무지몽매한 사람들이 주님의 뺨을 때리고 그 얼굴에 침을 뱉고 희롱하는 정서적인 고통까지 다 겪으셨지요.
이처럼 인간으로서의 모든 고통을 다 체험하신 주님께서는 우리의 고통을 속속들이 다 알고 계십니다. 그래서 필요한 때면 언제나 우리를 위한 도움의 손길을 펴주시는 것이지요. 하나님께서 죽은 나사로를 살리신 것처럼 우리도 하나님 아버지로부터 받지 못할 것은 아무것도 없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40    그리스도인의 세 가지 변화  노준환   2009/09/25  497
539    산산이 부서져 가는 인생  노준환   2009/04/08  496
538    감정은 감정일 뿐이다  노준환   2010/03/02  494
537    자녀들의 불순종  노준환   2009/12/17  494
536    자녀에게 책임감을 가르칩시다  노준환   2008/11/16  493
   우리의 아버지 되시는 하나님  노준환   2009/07/22  492
534    적개심  노준환   2010/08/07  491
533    웃음의 치료효과  노준환   2009/04/29  491
532    자녀에 대한 부모의 가치관  노준환   2009/04/28  491
531    중단은 없다  노준환   2008/05/22  490
530    자녀에 대한 부모의 가치관  노준환   2008/05/22  490
529    비뚤어진 마음  노준환   2009/11/13  489
528    능력의 한계를 느낄 때  노준환   2008/12/18  488
527    두려워하는 마음  노준환   2008/08/22  488
526    가식적행동  노준환   2010/08/25  484

[1][2][3][4][5] 6 [7][8][9][10]..[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