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6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0-08-25 07:01:45
제 목    가식적행동





교회 안에서는 항상 밝은 미소를 지으면서 다른 교우들과 좋은 관계를 맺고 있기 때문에 가장 모범적인 신자로 인정 받는 한 부부가 있습니다. 그렇지만 막상 이들 부부의 가정은 다툼이 끊이지 않는 전쟁터였지요. 단지 교회에 갈 때만 잠시 갈등을 덮어두곤 했을 뿐입니다.

그런데 이들은 그처럼 다투면서도 겉으로는 태연하게 행동합니다. 예를 들어 어떤 부부모임에 참석해서 남편이 “제 아내는요, 성질이 못됐어요. 그래서 자기가 원하는 건 사람을 들들 볶아서라도 꼭 가져야만 직성이 풀리는 여자예요.”라고 말하면서 환한 미소를 짓습니다.
그러면 이번엔 아내가 “제 남편은요, 귀가 안 들리나 봐요. 제가 쓰레기를 좀 버려달라고 4번을 말해야 들어줄까 말까 해요.” 라면서 역시 얼굴에 웃음을 머금지요. 그러면 참석자 모두는 그들이 농담을 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사탄은 이처럼 부부의 가식적인 행동을 통해 관계를 악화시키고, 더욱이나 그들의 문제가 무엇인지 알려고도 하지 않으면서 냉전이 계속되는 가정을 너무나 좋아합니다. 그 결과는 갈등과 고통임을 알기 때문이지요.

그런데 이들 부부가 그들의 문제를 보게 된 것은 하나님의 은혜였지요. 그동안 얼마나 하나님을 속여 왔는지, 그리고 거짓된 미소와 농담으로 마음의 고통을 위장해왔었는지를 보게 된 것입니다. 잘못에 대한 회개와 말씀에 대한 순종으로 마음의 변화를 선물로 받게 되면서 그들은 이제 서로를 존중하게 되었습니다.
오늘도 이 같은 사탄의 유혹과 공격은 다른 부부들에게도 꼭 같이 행해지고 있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40    부부가 함께 기도할 때  노준환   2009/01/22  471
539    변화 없는 그리스도인  노준환   2008/10/23  471
538    가정의 정체성  노준환   2008/05/14  471
537    자신을 사랑하라  노준환   2010/08/17  470
536    관점의 변화  노준환   2010/08/04  470
535    사람은 관계적 존재  노준환   2010/03/12  470
534    웃음의 치료효과  노준환   2009/04/29  470
533    자녀에 대한 부모의 가치관  노준환   2009/04/28  470
532    산산이 부서져 가는 인생  노준환   2009/04/08  469
   가식적행동  노준환   2010/08/25  468
530    그리스도인의 세 가지 변화  노준환   2009/09/25  466
529    우리의 아버지 되시는 하나님  노준환   2009/07/22  465
528    잘못된 기대  노준환   2009/05/27  465
527    능력의 한계를 느낄 때  노준환   2008/12/18  465
526    자녀에게 책임감을 가르칩시다  노준환   2008/11/16  461

[1][2][3][4][5] 6 [7][8][9][10]..[41] [NEX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