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6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09-04-08 10:05:21
제 목    감정은 감정일 뿐이다




  
우리의 삶은 감정에 따라 지배될 때가 많습니다. 그래서 낙심한 기분이 들면 낙심하게 되고 기쁜 감정에 휩싸일 때면 온 세상이 자기를 위해 있는 것처럼 기뻐하게 됩니다. 어떤 영업사원은 판매실적이 좋은 날에는 기뻐하다가도 반대로 실적이 저조할 땐 우울한 기분에 휩싸인 채 자신을 실패자라고 여긴다고 고백했습니다. 그러나 그는 실패자가 아닙니다. 단지 우울한 감정에 지배당하고 있을 뿐입니다.

또 어떤 사람은 하나님의 사랑을 도저히 느낄 수 없는 경우 하나님에 대한 믿음자체가 흔들린다고 했습니다. 그러나 그것 역시 느낌일 뿐 진리와는 거리가 먼 것입니다.
어떤 세미나 강사의 고백인데요. 처음 사역을 시작했을 때 어느 교회에서 강연이 끝나자 많은 사람들이 그의 메시지를 통해 힘을 얻게 되었다고 감사의 말을 해왔습니다. 그때 그는 너무 기뻐했지요. 그러나 잠시 후 한 남자가 다가와서 강연내용이 성경적으로 맞지 않는다는 모욕적인 말을 했을 때 조금 전의 기쁨은 즉시 낙심으로 다가왔습니다. 사탄은 이 신참내기 강사가 사람들의 반응에 민감했던 그 허점을 놓치지 않고 공격했던 것이지요.

이 때 그는 사람이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른다는 사도바울의 고백을 떠올리면서 하던 일을 멈추고는 소리 내어 기도했습니다. 하나님을 위한 이 말씀사역에서 한 사람의 부정적인 말에 마음 쓰지 않게 해달라는 기도였지요. 그로부터 몇 분이 지나자 그는 다시 마음의 평안을 찾게 되었습니다.

이 같은 경우를 보면서 우리는 사탄이 사람들의 생각과 감정을 지배하기 위해 집요하게 유혹의 손길을 뻗침을 깨닫게 됩니다. 이때 우리의 생각을 하나님의 말씀으로 채우는 노력을 해야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우리는 부정적이고 잘못된 느낌으로부터 확실하게 벗어날 수 없습니다. 이 사실을 함께 깨닫게 되길 소망합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40    혀 길들이기  노준환   2009/02/27  464
539    묵상하는 자의 승리  노준환   2009/03/03  460
538    사람은 왜 다투는가?  노준환   2009/03/04  472
537    자녀에게 사랑의 징계를  노준환   2009/03/06  456
536    분노 잠재우기  노준환   2009/03/11  466
535    상처에 감사하라  노준환   2009/03/11  412
534    나쁜 이웃, 좋은 이웃  노준환   2009/04/08  424
533    부부의 친밀감을 방해하는 요인  노준환   2009/04/08  521
532    산산이 부서져 가는 인생  노준환   2009/04/08  487
531    당신의 생각을 점검하라  노준환   2009/04/08  500
530    서로 다른 사랑의 언어  노준환   2009/04/08  520
   감정은 감정일 뿐이다  노준환   2009/04/08  429
528    사라져가는 아버지  노준환   2009/04/24  470
527    자녀에 대한 부모의 가치관  노준환   2009/04/28  483
526    웃음의 치료효과  노준환   2009/04/29  489

[1][2][3][4][5] 6 [7][8][9][10]..[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