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8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5-03-08 09:35:04
제 목    나무가 숲을 이룰 수 있습니다





“마침내 위에서부터 영을 우리에게 부어주시리니 광야가 아름다운 밭이 되며 아름다운 밭을 숲으로 여기게 되리라”(사 32:15)

우리는 종종 “나무 하나로 숲을 이룰 수 없다”는 말을 들어본 적이 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말씀은 이와 다르게 가르쳐줍니다. 그리스도인인 우리는 의의 나무들이며, 기름부음을 통해 모든 나무가 숲이 될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당신에게 기름부으셨으며, 당신이 손대는 모든 것은 번성하게 되어 있습니다. 당신은 보통 사람이 아닙니다. 당신은 성령으로 충만한 사람입니다. 당신의 삶에는 성장과 증가와 확장을 위한 기름부음이 있습니다.

의의 나무인 우리는 의의 열매를 맺습니다. 당신은 모든 선한 일에서 열매를 맺고 생산적이 되도록 시온의 백성으로 세워졌으며,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내도록 예정되어 있습니다. 성경은 의인에 관해 이렇게 말씀합니다. “그는 시냇가에 심은 나무가 철을 따라 열매를 맺으며 그 잎사귀가 마르지 아니함 같으니 그가 하는 모든 일이 다 형통하리로다”(시 1:3) 다시 말해, 당신이 하는 모든 것은 놀랍게 배가된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뜻은, 한 그루의 나무인 당신이 숲이 되는 것입니다!

숲이 될 수 있는 잠재력이 당신에게 있습니다. 성령님은 당신으로 하여금 그 이상도 해낼 수 있도록 만드시는 분입니다! 그분은 당신의 광야를 아름다운 밭으로 만드실 수 있는 분입니다. 환경과 상관없이, 이제부터 당신의 간증은 증가와 확장과 풍요로움의 간증이 될 것입니다.

이미 당신은 아름다운 밭입니다. 그러나 오늘 본문구절이 말씀하는 바를 한 번 더 주목하시기 바랍니다. 아름다운 밭을 숲으로 여기게 될 것이라고 했습니다. 밭에는 나무도 있고 풀도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은 나무, 곧 하나님에 의해 심겨진 의의 나무입니다. 의의 나무인 당신이 다른 의의 나무들을 생산해낼 때 우리는 아름다운 밭을 갖게 됩니다. 성령님에 의하면, 우리 모두가 이런 증가를 계속할수록 아름다운 밭은 숲이 됩니다.

이것이 우리가 복음을 전하고 사람들을 의로 인도할 때 일어나게 되는 일입니다. 우리는 그들을 의의 나무들로 만들고, 그들은 계속해서 또 다른 의의 나무들을 낳게 됩니다.

기도

사랑하는 아버지, 아버지의 영이 제 안에서 강력하게 역사하셔서 제가 의의 일들을 할 때 저를 더욱 능력 있게 만들어줍니다! 저는 의의 나무며, 또 다른 의의 나무들을 생산합니다. 저는 평범함을 뛰어넘어 일하도록 능력을 받았으며, 성령님의 인도와 아버지의 말씀의 능력을 통해서 위대한 일들을 완수하고 있습니다. 아버지의 이름에 영광 돌립니다. 예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참고성경

슥 10:1, 고후 6: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10    기도의 은혜는 주님과의 만남의 깊이는 나에...  노준환   2007/02/23  610
509    기도의힘  노준환   2009/07/20  597
508    기름부음을 알아보고 반응하십시오!  노준환   2015/02/13  302
507    기쁨으로 충만하십시오  노준환   2015/07/02  254
506    기쁨은 선물이다  노준환   2012/04/06  300
505    기쁨은 표현됩니다!  노준환   2014/11/21  166
504    꾸짖음과 화풀이  노준환   2009/12/08  497
503    나는 세상사람과 다르게 살겠다 [1]  노준환   2003/10/04  743
502    나는 소망합니다(헨리 나우엔)  노준환   2009/02/21  442
   나무가 숲을 이룰 수 있습니다  노준환   2015/03/08  277
500    나쁜 이웃, 좋은 이웃  노준환   2009/04/08  424
499    남자의 리더십  노준환   2011/04/07  462
498    남편에게 칭찬을  노준환   2010/11/06  367
497    남편은 아내의 보조자가 아닙니다  노준환   2008/11/21  410
496    남편은 아내의 보조자가 아닙니다  노준환   2010/11/24  369

[1][2][3][4][5][6][7] 8 [9][10]..[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