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615, 9 / 41 pages
이 름   
노준환 2011-04-07 16:38:52
제 목    남자의 리더십



남자가 여자의 머리가 된다는 것은 하나님이 세우신 가정들을 사용하시기 위해 가정 안에 지도자를 세우시려는 하나님의 계획에 따른 것입니다. 따라서 머리인 남편은 아내를 독재적으로 지배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섬겨야 하며 그 섬김의 목표도 가족들의 구원을 위해 복음을 전하고 또한 그들이 죄 속에 빠지지 않도록 돕고 가르치고 훈계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첫 남자였던 아담의 실패에서 보듯이 대부분의 남자들은 바로 이 머리의 역할을 감당하는데 실패합니다. 그 결과 무기력한 남편과 주도적인 아내가 그들의 가정을 역기능가정으로 만들어 버리지요.

이 같은 암담한 오늘의 현실 속에서 오히려 기쁨으로 고백했던 어느 아내의 간증이 우리의 마음을 뜨겁게 열어줍니다. “저는 이제야 제 남편이 어떻게 그처럼 훌륭한 리더가 될 수 있었는지 그 이유를 알게 되었습니다. 제 남편은 먼저 훌륭한 그리스도의 제자가 되는 법을 배웠기 때문입니다.” 그러면서 이 아내는 자기 자신도 결혼생활에 굴곡이 많았지만 남편이 아내의 머리로서 부드럽고 결단력 있는 리더십을 발휘했을 때가 가장 행복했으며, 반대로 자기가 남편의 리더가 되려고 했을 때가 가장 불행했었다는 고백을 덧붙이기를 잊지 않았습니다.

그렇습니다. 이처럼 남자의 머리됨은 영광이기에 앞서 가족의 구원에 대한 무거운 책임감이 요구되지만 동시에 성령님이 함께하심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영광의 자리이기도 합니다. 따라서 남자들은 가정 안에서 성령과 함께하는 적극적인 리더십을 발휘해야 합니다. 소극적인 아담처럼 가족들의 뒤에 물러서 있어서는 절대로 안 될 것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495    안정감과 존중감  노준환   2009/02/18  451
494    울음을 그치지 않는 갓난아이  노준환   2009/02/10  451
493    습관의 노예  노준환   2008/11/17  451
492    사랑과 용납  노준환   2010/08/03  450
491    자녀에게 신앙을 물려줍시다  노준환   2009/07/03  450
490    거울에 비친 자아상  노준환   2008/07/18  450
489    좋은 엄마  노준환   2008/05/22  450
488    자녀에 대한 부모의 가치관  노준환   2008/05/22  450
487    자신을 사랑하라  노준환   2009/08/17  449
486    자녀들의 무례한 태도  노준환   2009/09/16  448
485    혀 길들이기  노준환   2009/02/27  448
484    쓰나미속에 살아 있는 교회  노준환   2011/05/05  447
483    두려워하는 마음  노준환   2008/08/22  447
482    오해  노준환   2010/05/19  446
481    무소유  노준환   2010/03/13  446

[1][2][3][4][5][6][7][8] 9 [10]..[4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uby